동문찾기 졸업횟수
이름:
 
 
홈 > 게시판 > 좋은글


 [219]놀부와 스님
작성일시: 2011-05-17 11:11:30   
작성자 : 사무총장 유종식(고24)   

놀부가 대청마루에 누워 낮잠을 자고 있었다.
그떄 한 스님이 찾아와서 말했다.

"시주받으러 왔소이다. 시주 조금만 하시죠"

그러자 놀부는 코웃음을 치며 빨리 눈앞에서 사라지라고 말했다.
그러자 스님이 눈음 감고 불경을 외웠다.

"가나바라... 가나바라... 가나바라..."

놀부가 그것을듣고는 잠시 눈을 감고 생각하더니
뭔가를 계속 말하기 시작했다.

"주나바라,,, 주나바라... 주나바라...."
이전페이지로    
  • 나도 한마디
  • Comment

    홈 > 게시판 > 좋은글

    제목 이름 내용 전체  
      게시물:229   쪽번호:1/20
    229 유머는 칼보다 강하다 사무총장 유종식527 2011-07-11
    228 소보로 아줌마 사무총장 유종식516 2011-07-11
    227 병사와 팬티 사무총장 유종식534 2011-07-11
    226 선생님과의 전화통화 사무총장 유종식484 2011-07-08
    225 당근의 변신 사무총장 유종식435 2011-07-08
    224 넌센스 유머 사무총장 유종식564 2011-06-30
    223 여러 유형의 거짓말 사무총장 유종식405 2011-06-21
    222 죽은 빈대 사무총장 유종식462 2011-06-16
    221 명탐정 셜록홈즈 이야기 사무총장 유종식395 2011-06-14
    220 연예인 유머 사무총장 유종식507 2011-06-08
    219 놀부와 스님 사무총장 유종식498 2011-05-17
    218 울지마 톤즈 관리자492 2011-02-25
    1 [2] [3] [4] [5] [6] [7] [8] [9] [10]